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 뉴스 > 정치/정보
2020년06월12일 13시2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신명순 김포시의회 의장 김포시의회 제201회 정례회12일간의 의사일정 마무리
2019 회계연도 결산·예비비 지출 승인의 건 및 조례안 등 처리

김포시의회(의장 신명순, 이하 시의회)가 12일 제201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를 열고 지난 12일간의 의사일정을 마무리했다.
 
제2차 본회의에서는 홍원길, 김종혁, 김계순, 배강민 의원의 5분자유발언에 이어 ▲조례안 17건(의원발의 5건, 시장제출 12건) ▲제2차 수시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안 4건 ▲기타안 2건 ▲2019 회계연도 일반 및 특별회계 결산 및 예비비 지출 승인안에 대한 심사보고와 의결을 진행했다.
 
먼저 조례안 및 일반안건 심사결과 ‘김포시 장애인 평생교육 지원에 관한 조례안’ 등 조례안 17건은 원안가결, ‘고촌근린공원 10호 부지 매입’ 등 제2차 수시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안 4건, 기타안 2건도 원안대로 의결했다.
 
이어서 2019 회계연도 결산및 예비비 지출 승인의 건은 4 ~ 9일까지 소관 상임위에서 심사를 진행하고, 10 ~ 11일까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최명진)의 심사를 진행한 결과 2개 안건 모두 원안가결하고, 상임위 및 예결위에서 지적한 문제점은 개선하도록 집행기관에 주문했다.
 
최명진 예결위원장은 결산 승인안 심사보고에서 ▲예산현액과 실제 수납액이 일치하는 세입추계 ▲세입분야 조직확대 개편 ▲사업수요 현황 및 실태 파악 철저로 불용액 발생 방지 ▲시 산하 공단,재단은 결산서 작성 시 지출결산내역 상세히 작성 ▲현장과 행정수요에 맞는 실질적인 성과보고서 지표 마련 등을 집행기관에 주문했다.
 
 
또한 최 위원장은 코로나-19로 불용이 예상되는 행사성 예산 등은 추경을 통해 시급한 사업에 신속하게 투입하고, 장기적으로는 향후 세입과 세출의 불균형으로 인한 재정위기가 발생하지 않도록 능동적인 대응을 주문했다.
 
신명순 의장은 “이번 결산 승인안 심사에서 여러 의원님들이 주문한 요구사항들을 잘 검토해 시민에게 편익으로 돌아갈 수 있는 예산운용을 해달라”집행기관에 당부했다.
 
한편, 시의회는 6월 30일 제202회 임시회를 열고 하반기를 이끌어 갈 의장단 및 상임위원장을 선출한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아이뉴스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다음기사 : 김포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의원 대북전단 살포 금지 촉구 성명서 발표 (2020-06-12 19:43:16)
이전기사 : 더불어민주당(김포을) 박상혁 국회의원 접경지역 대북전단 살포 금지법 발의 (2020-06-11 08:13:15)
 
 


김포아이뉴스 : 우) 10056 경기도 김포시 양촌읍 양곡로373번길 61-40 (양곡리 50-34) | 대표전화: 031) 997-367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는 김포아이뉴스 에게 있습니다. 등록번호 경기아50451 | 발행인/편집인 박인수
Copyright ⓒ 2009 김포아이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