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 뉴스 > 사회복지
2020년04월22일 09시2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김포시 재난기본소득 선불카드 배부 시작
정하영 시장 "작지만 큰 돈… 지역경제 살릴 마중물 될 것"


김포시
(시장 정하영)의 재난기본소득 선불카드 배부가 2014개 읍동 행정복지센터와 농협에서 일제히 시작됐다.

정하영 시장은 21일 통진읍행정복지센터와 신김포농협을 찾아 선불카드 배부 현장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정 시장은 재난기본소득 선불카드 발급과 배부에 앞장 선 농협에 감사드린다평소보다 과중한 업무에 힘들겠지만 국가적 재난상황이니 만큼 이해를 부탁드린다고 공직자와 농협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정 시장은 이어 재난기본소득 자체는 적을 수 있지만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과 소상공인들을 도울 수 있는 큰 금액이라며 꽉 막힌 지역경제의 숨통을 틔워 줄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포시민은 경기도 10만 원에 김포시 5만 원을 더해 1인당 총 15만 원의 재난기본소득을 받는다.

지난 49일부터 30일까지 온라인 접수 외에 420일부터 오는 731일까지는 방문신청으로 선불카드를 지급하고 있다.
김포시 재난기본소득은 41824시 기준 김포시민의 47.6%21215명이 온라인 신청을 마쳤다.

20일부터 시작되는 선불카드 현장접수는 관내 14개 읍(평일 9~20, 주말 및 공휴일 9~18)15개 농협(농협중앙회 5, 지역농협 10/평일 9~16, 주말 휴무)에서 받고 있다.

한편 정하영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문을 닫은 지 두 달만인 22일 개장한 북변5일장을 찾아 상인들을 위로하고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방역체계를 점검했다.

김포시는 그동안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관내 5일장을 잠정 휴장해 왔다.

정하영 시장은 정말 오랜 시간 영업을 쉬셨다. 어려운 가운데에서도 시의 지침을 따라 준 상인 여러분들 덕분에 어느 정도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돼 가고 있다매대 간 거리띄우기, 화장실 소독, 영업 종료 후 철저한 방역 등 모두가 조심하고 지침을 철저히 지켜야 한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아이뉴스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다음기사 : 정하영 김포시장 전국 최초 ‘상‧하수도 0원 요금’에 시민들 도움된다 전화 쇄도 (2020-04-23 09:30:00)
이전기사 : 중대본 라마다앙코르 김포호텔 단기체류 외국인 임시생활시설 운영 (2020-04-11 15:20:57)
 
 


김포아이뉴스 : 우) 10056 경기도 김포시 양촌읍 양곡로373번길 61-40 (양곡리 50-34) | 대표전화: 031) 997-367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는 김포아이뉴스 에게 있습니다. 등록번호 경기아50451 | 발행인/편집인 박인수
Copyright ⓒ 2009 김포아이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