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 뉴스 > 교육
2018년09월07일 15시3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통진도서관 2018 길 위의 인문학 “아름다운 소통 너·나·우리”
우리 역사를 주제로 한 다문화가족 대상 인문탐방프로그램 운영

김포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조성범) 통진도서관은 「2018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공모사업 수행기관으로 선정되어 김포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연계한 다문화가족 대상 프로그램을 성황리에 진행 중이다.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에서 주관하는 이 사업은 현재 다문화가족과 결혼이주민여성을 대상으로 한다.
 
지역의 인문학적 역사와 문화에 대한 강연 및 탐방 활동으로 총 4회 중 1회가 진행됐으며, 다문화가족들의 한국문화 이해에 도움을 주고 있다.
 
지난 8월 23일과 25일에 진행된 1차 과정은 “너·나·우리, 우리 동네 이야기 속으로”라는 주제로 ‘김포역사산책(신서원)’, ‘강화도사(역사공간)’, 왜 몽골제국은 강화도를 치지 못했는가(푸른역사)’ 등의 저자인 이경수 강사가 삼국시대의 한강과 김포, 투금포이야기, 향교, 봉수제도에 대한 내용의 강연을 외국인들이 쉽고 재미있게 이해하도록 했다.
 
또한, 장릉~우저서원~덕포진~통진향교 순으로 지역문화유적지 탐방활동도 실시했다.
 
이날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결혼이주 베트남인은 “결혼을 통해 김포로 전입한 후 지역에 대해 알고 싶어도 아이들을 데리고 나가는 것이 쉽지 않았다”며 “강사와 사서선생님들의 세심한 설명으로 김포의 역사와 문화를 알아가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참가소감을 말했다.
 
한편, 이번 프로그램은 오는 10월과 11월에 2~4차 프로그램이 예정되어 있으며, 강화의 역사와 관련한 강연 및 탐방(2차), 조선의 왕실과 고궁을 주제로 한 3차에 이어 후속모임인 4차 과정을 연속해서 진행할 계획이다.
 
시설관리공단 조성범 이사장은 “다문화 가족 및 외국 이주민 등 서비스 대상 확대를 통해, 다양한 계층이 인문학적 관점을 통해 우리의 삶과 사회에 대한 이해를 넓혀 갈 수 있을 것”이라며 “통진도서관을 비롯한 공단 사업장에서는 다문화가족과 이주민들이 지역사회 공동체 일원으로 더불어 생활할 수 있도록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발굴,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아이뉴스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다음기사 : 김포시 장기도서관 드디어 개관! (2019-01-09 14:07:15)
이전기사 : 통진도서관 ‘청춘! 이야기 유랑단’프로그램 운영 (2018-05-10 00:25:00)
 
 


김포아이뉴스 : 우) 10056 경기도 김포시 양촌읍 양곡로373번길 61-40 (양곡리 50-34) | 대표전화: 031) 997-3670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는 김포아이뉴스 에게 있습니다. 등록번호 경기아50451 | 발행인/편집인 박인수
Copyright ⓒ 2009 김포아이뉴스 All rights reserved.